사단법인 선현문화나눔협회가 28일 서울시 중구 소공로 프라임타워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선현문화나눔협회는 서울시 산하 사단법인으로 그동안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루벤스, 세기의 거장들’ 전과 전쟁기념관에서 연 ‘모네, 빛을 그리다’ 전을 비롯해 뮤지컬 ‘친정엄마’ 등의 티켓나눔 행사와 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 ‘사랑의 버디 행사’ 등을 통해 문화소외계층의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해왔다.

 

이날 곽재선 선현문화나눔협회 회장은 “문화예술을 기반으로 나눔의 확산·기부에 적극적인 사회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보탬이 되고자 작게 시작했던 일이 주변의 도움으로 재단을 설립하는 데까지 이르렀다”며 “재단을 통해 특히 문화소외계층과 장애인에게 문화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예술인의 복지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이어나가 문화민주화를 이루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박명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사람이라면 누구나 부와 상관없이 문화를 누릴 권리가 있다”며 “선현문화나눔협회가 특히 저소득층과 장애인 등 문화소외계층을 위한 여러 사업에 중점을 뒀다는 점에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도 문화누리카드, 문화순회사업 등 문화나눔을 진행하는 만큼 선현문화나눔재단과 동업자로서 협업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120여명의 선현문화나눔협회 회원들이 참석했으며 양선희 세종대 교수와 서희태 밀레니엄심포니오케스트라 음악감독, 이창기 마포문화재단 대표, 정재왈 안양문화예술재단 대표에 대한 임원 위촉장 전달과 EMK뮤지컬컴퍼니, 지앤씨미디어, 아시아브릿지콘텐츠, 본다빈치, 밀레니엄심포니오케스트라와 양해각서(MOU) 체결 등을 진행했다.

 

선현문화나눔협회는 이날 총회를 기점으로 공연·전시사업을 통해 자체적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기부사업 및 문화영재를 발굴할 수 있는 재원을 확보해 문화예술 진흥과 문화나눔 활동에 매진할 계획이다.

 

 

출처 :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SCD=JI71&DCD=A407&newsid=0416888661278471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COMMENT : 1 TRACKBACK : 0

  • 투자자 2016.12.15 23:4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날짜

2016.09.29 12:50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