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편에서 얘기했듯이, 창조성은 한 마디로 머리를 쥐어짜야 나온다.



http://www.flickr.com/photos/83665349@N00/5261561124/



이를 위해 첫째, 시간이 투입되어야 한다.
'시간'이란 재료 없이 만들어지는 창조물은 없다.
천재적 예술가의 창조적인 그림도 수많은 시간과 습작의 결과물이듯이,
창조적이기 위해서는
많은 사람을 만나 얘기를 듣고, 글과 자료를 읽고, 고민을 많이 해야 한다.
그러니 게으른 사람은 창조적일 수 없다.
 
둘째는 집중하고 전력투구해야 한다.

파고들지 않으면 창조적 아이디어는 만들어지지 않는다.
일주일에 하나 혹은 한 달에 하나,
목표를 정해놓고 그 하나의 아이디어를 만들어내기 위해 전력을 다해야 한다.
개콘 출연진들이 매주 한 가지의 소재를 찾아내기 위해 골몰하듯이.
 
셋째, 혼자하려고 할 필요 없다.

창의적인 성취 대부분은 사람과 사람 간의 상호작용의 결과인 경우가 더 많다.
회의를 하는 이유도 바로 이것이다.
대화를 통해 서로의 생각이 뒤엉키고, 아이디어를 서로 치고받으면서
생각이 발전하고 창조력이 키워진다.
보고하는 사람 따로, 보고 받는 사람 따로 이면 발전이 있을 수 없다.


http://www.flickr.com/photos/flandersdc/3042700131/



 
넷째, 일을 숙제로 생각하면 창조성은 나오지 않는다.
내가 이 일을 왜 하고, 어떤 결과를 원하며,
또 그 결과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등을 생각하면서
일을 해야 창조적 아이디어가 나온다.
 
다섯째, 허무맹랑한 시도라도 주저 말고 해봐야 한다.
그런 과정을 통해 잠자고 있던 생각의 근육이 깨어난다.
그렇지 않으면 새로운 것을 생각하는 근육이 노쇠해져 쓸모없게 된다.
개콘의 대부분 코너들도 처음에는 허무맹랑했던 것이었다.
 
여섯째, 지금 하고 있는 것 말고 다른 것을 봐야 한다.

그리고 다른 것과 합해서 무엇을 만들 수 있을까 생각해봐야 한다.
누구나 ‘이것은 나의 독창적인 아이디어’라고 생각한 것도,
곰곰이 따져보면 누군가에게 듣거나 대화한 내용이 합해져서 만들어진 것일 경우가 훨씬 많다.
 
애플이나 구글이 만든 모든 것도 이전에 없던 것을 만든 게 아니다.
있던 것을 변형하고 결합해서 만든 것이다.
 
일곱째, 진정한 창조는 실행에 옮겼을 때 완성된다.
창조는 아이디어 그 자체는 아니다.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깊숙이 조사하고 계획서를 세워
주변 사람들을 설득해서 실행에 옮겼을 때 창조는 완성된다.
 
즉, 문제를 해결하거나, 개선하거나,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낸 결과물이 있어야 한다.
그러기 전까지는 공상이나 상상에 불과하다.
 
여덟째, 창조성은 조직적으로 발전시켜줘야 한다.
아무리 뛰어난 사람도 언젠가는 조직에서 물러나야 한다.
따라서 개인에 의존하면 축적이 일어나질 않는다.
 
조직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발전하려면 그것을 담을 수 있는 틀을 만들어놓아야 한다.
제안제도나 아이디어 전문조직 같은 것 말이다.
그래야 창조적인 분위기가 유지되고, 창조성이 조직의 자산으로 쌓여나간다.


KG가족 회장 곽재선
KG케미칼, KG 옐로우캡, KG ETS, KG제로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이데일리가 가족사로 있습니다. 존경받는 기업, 자랑스러운 회사를 만들고자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COMMENT : 8 TRACKBACK : 0

  • 멜랑꼴리 2012.07.25 16:51 신고

    허무맹랑한 시도, 지금 하고 일 말고 다른 데를 쳐다보는 것 모두
    조직에서 허용을 해줘야 가능한 일이지요.
    결국 창조적으로 일하는 분위기를 만드는 건 CEO의 몫이 큰 것 같습니다.


    • 넵, 창의적인 조직 문화는 CEO가 많이 작용하죠.
      애플도 그렇고, 구글도 그렇고요^^;

  • 아스파라거스 2012.07.30 11:13 신고

    일을 숙제로 생각하면 창조성은 나오지 않는다.
    허무맹랑한 시도라도 주저 말고 해봐야 한다.

    그 많은 글귀 중에서도 마음에 팍 박히는 말이네요.
    나는 일을 억지로 해야할 숙제로 알며 해온 것들이 얼마나 많은지,
    허무맹랑하다고 지레 판단해 주저앉은 일은 얼마나 많은지,
    많이 생각하고, 반성하는 시간을 갖게 됐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내 일이라고 생각하며 꾸준히 몰두하다보면 되는 부분이 아닐까 합니다^^;
      감사합니다.

  • 장수팥빙수 2012.07.30 13:03 신고

    늘 눈팅만 하다가 이렇게 몇 자 적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회사에 몸담고 있는 사람으로서 뿐 아니라.
    인생을 살아가면서도 새겨봐야 할 유용한 글입니다.
    특히 우리 회사 윗분들이 보시면 더욱 좋을 것 같네요. ㅋ

  • 지은수 2013.01.16 21:11 신고

    정말 좋은 말이네요. 창업을 잠깐 하면서 느꼇던 것들이네요.
    창의적인 생각을 많이하려고 했는데 뜻대로 되지 않았던게 흥미와 관심사 위주가 아닌 하나의 목표를 가지고 숙제처럼 하려다 보니 너무 더뎠던것 같아요. 그리고 무엇보다 중요한 말은 "실행"이네요. 아무리 좋은 생각을 가지고 있다고 하더라도 실행하지 않으면 무의미 하니까요.


    • 말씀 감사합니다.
      실행이 제일 먼저라는 말은 저도 항상 느끼는 바입니다^^;

날짜

2012.07.25 09:00

위로가기